사)한국국악협회
기사

'2030월드엑스포' 부산 유치 위한 국악교류 축제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22-06-29 13:06 조회565회 댓글0건

본문

8a3439cbd5f091b0a88ca659be5b1684_1656470
8a3439cbd5f091b0a88ca659be5b1684_1656471

'2030월드엑스포' 부산 유치 위한 국악교류 축제 연다

입력 : 2022-06-28 17:52:08 수정 : 2022-06-28 18:06:05

내달 3일 부산시민회관
6대 광역시·제주도 참여

 

울산국악협회의 공연 장면. 부산국악협회 제공 울산국악협회의 공연 장면. 부산국악협회 제공
2030부산세계박람회(월드엑스포)’ 유치를 위한 국악 축제가 열린다.

 

부산국악협회는 ‘2030월드엑스포 유치를 위한 6대 광역시·제주특별자치도 국악문화예술교류 축제’를 다음 달 3일 오후 5시 부산시민회관 대극장에서 연다고 밝혔다. 협회 관계자는 “이번 교류전을 통해 7개 지역의 특색 있는 전통 예술이 한자리에서 만나 국악으로 하나 되는 교감을 완성하고, 성공적인 2030월드엑스포 유치를 바라는 마음을 담아 공연을 준비했다”고 말했다.

먼저 광주국악협회는 판소리 ‘춘향가’ 중 춘향이 임을 그리워하며 부른 ‘옥중가’ 소리와 무용, 구음으로 풀어내는 국악 컬래버 작품을 선보인다. 대구국악협회는 진도북춤을 공연한다.

대구국악협회의 진도북춤 공연 장면. 부산국악협회 제공 대구국악협회의 진도북춤 공연 장면. 부산국악협회 제공

대전국악협회에서는 지신 밟기와 비나리를, 울산국악협회에서는 가야금 이중주곡인 ‘18현과 25현을 위한 아리랑’을 준비했다. 인천국악협회는 경기민요를 선보인다. 방아타령, 청춘가, 신고산타령 등을 공연한다. 제주도국악협회에서는 2030월드엑스포 유치를 기원하는 의미를 담은 제주 기원무를 무대에 올린다.

국악 관현악과 함께하는 부산국악협회의 공연 장면. 부산국악협회 제공 국악 관현악과 함께하는 부산국악협회의 공연 장면. 부산국악협회 제공

부산국악협회는 국악 관현악과 함께하는 공연으로 해운대아리랑, 태종대아리랑, 동래학춤 등을 선보인다. 부산국악협회 측은 “지역 간의 화합을 이루는 이번 행사를 통해 국악의 아름다움과 각 지역의 전통문화를 한 번에 경험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자영 기자 2young@busan.com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